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3년 02월 04일 (토)
전체메뉴

밀양시, 상·하수도사용료 고액·상습 체납 정리에 총력

  • 기사입력 : 2022-11-09 16:38:49
  •   
  •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2023년 1월 말까지 상·하수도 체납요금 특별징수 기간으로 지정해 고액체납자와 상습체납자에 대한 징수활동을 강화한다고 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9월 말 기준 밀양시 상·하수도체납요금은 총 2억 9,100만원이며, 그중 100만 원 이상 고액 체납 수용가는 191건으로 1억 6,600만원에 달한다.

    내년 1월 말까지 체납액의 60%인 1억 7,500만원을 징수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체납요금의 효율적인 징수를 위해 특별징수반을 편성, 담당구역별 징수책임을 부여하고 방문 현장 징수, 납부 독려 전화 등을 통해 자진 납부를 유도할 계획이다.

    고액 체납자 및 상습 체납자에 대해서는 관련법에 따라 단수 처분 및 재산압류 등 적극적인 행정조치를 취해 성실납세 수용가와의 형평성을 확보하고 체납액을 일제 정리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미납에 따른 징수 처분으로 불이익이 발생하지 않도록 체납 사용료 납부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리며, 밀양시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밀양시 제공

    20221109-상하수도 체납요금 특별정리기간 운영.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