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2년 12월 05일 (월)
전체메뉴

영남권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발전방안 모색

  • 기사입력 : 2022-09-29 16:24:37
  •   
  •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9월 29일 통영 마리나 리조트에서 부산·울산·경남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업무담당자가 참여하는 ‘제2회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부울경 협의회’를 열었다.

    1박 2일 일정으로 30일까지 열리는 이번 협의회는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역별 추진 현황을 공유하고 어려운 점을 함께 해결하는 자리다.

    ‘미래 디지털 교육을 위한 공간과 시설’이라는 주제로 창원대 김혜정 교수의 특강에 이어 지역별 추진 현황과 세부 현안을 공유하고 토론했다.

    전문 도우미 진행으로 직렬별(시설직, 행정직, 전문직) 참여형 공동 연수를 통해 사업의 어려운 점과 해결 방안을 찾는다. 특히 이번 협의회에는 경북교육청과 대구교육청이 참여하여 부산·울산·경남 협의회를 영남권 협의회로 격상 시키는 방안을 모색한다.

    류해숙 미래학교추진단장은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은 대한민국 미래교육을 선도하는 중요한 정책이다”이라며 “정책담당자 간 연대와 협력이 필요하며 부울경 협의회를 모범 사례로 더욱더 발전시켜 나가자”라고 말했다. 경남교육청 제공

    4-2.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