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2년 12월 02일 (금)
전체메뉴

의령군, 민선 8기 54개 공약 사업 확정

의령읍 고속도로 추진, 궁류사건 추모공원 조성 등 4개 분야
군립 행복공원·공설 화장장 조성 등 복지사업도 대거 포함
군민이 직접 참여하는 공약평가단이 심의

  • 기사입력 : 2022-09-24 13:24:52
  •   

  • 의령군이 의령읍 고속도로 추진, 궁류사건 추모공원 조성 등 54개 공약을 민선 8기 추진사업으로 최종 확정했다.

     의령군은 최근 민선 8기 공약사업에 대한 검토를 완료하고 군민공약평가단 자문과 군민 의견수렴을 거쳐 23일 4개 분야 총 54개 사업을 추진사업으로 최종 확정했다.

     민선 8기 공약사업에는 국비 2384억, 도비 927억, 군비 2717억 등 총 6000억 이상이 연차적으로 투입된다.

     공약사업을 4대 분야별로 보면 △앞서가는 스마트시티(11개) △문화와 관광이 꽃피는 명품도시(15개) △교육·연수의 메카, 소방·안전특화도시(15개) △모두가 행복한 드림시티 의령(13개)이다.

     이번에 확정된 54개 공약사업들은 새로운 의령 미래 50년을 준비하는 공격적인 도전 과제와 의령의 품격을 지키는 문화 사업, 군민 맞춤형 복지 지원에 중점을 뒀다.

     특히 군민이 직접 참여하는 공약평가단의 심의를 거쳐 민주적 절차에 따라 이번 과제가 확정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주요 공약은 보면 '국가도로망 남북 6축 노선 연장'이 핵심 공약으로 이름을 올렸다.

     의령군은 '진천∼합천 간 고속도로'가 의령읍을 거쳐 고성까지 연장되도록 국가도로망 수정계획에 나서 의령읍 고속도로 시대를 열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40년 의령의 한(恨)이자 나라의 아픔인 궁류 총기사건에 대한 희생자 치유도 본격화한다. 그동안 위령비 건립 문제는 유가족에겐 40년 전 사건을 다시 떠올리게 하는 등 여러 이유로 지지부진했다. 하지만 지난해 12월 정부로부터 특별교부세 지원을 확답받으면서 급물살을 타게 됐다.

     군은 올해 안으로 추모공원 부지 보상계획을 공고하고 위령비 디자인 공모를 거쳐 내년 하반기에는 공사를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군민 복지 사업도 대거 공약사업에 포함시켰다. 군립 행복공원과 공설 화장장 조성이 추진되고 전 경로당에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경로당 안전시스템을 구축한다. 어린이를 위한 체험 놀이시설과 남산공원, 신반공원에 생활체육시설을 확대한다.

     이 밖에도 국립국어사전박물관 유치, 의병박물관 제2전시관 건립, 지방소방학교 승격, 파크골프장 3개소 조성, 청년 레지던스플랫폼 조성 등 민선 7기 정책의 연속성과 민선 8기 새로운 사업이 조화를 이룬 공약들로 구성됐다.

     확정된 공약사업은 23일 의령군 홈페이지를 통해 군민들에게 공개됐으며 분기별로 공약이행평가 진단을 통해 공약사항을 수정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오태완 군수는 “민선 8기 54개 공약 사업 이행을 통해 '명품 의령'을 만들어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명현 기자 mh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명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