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7월 03일 (일)
전체메뉴

마산고, 황금사자기 16강행

도내 4개 팀은 모두 탈락

  • 기사입력 : 2022-05-24 08:02:32
  •   
  • 경남지역 5개 고교야구팀이 황금사자기에 출전한 가운데 마산고만 16강전에 진출했다.

    제76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이 지난 19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서울 목동야구장과 신월야구장에서 열린다. 올해 경남에서는 5개 고교야구팀이 황금사자기에 출전했지만, 이 중 마산고만이 1회전과 32강전을 통과했다.

    마산고는 지난 19일 세광고와의 1회전 경기에서 9-7로 승리했으며, 21일 열린 광주동성고와의 32강전에서는 연장 10회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 끝에 3-2로 이겼다.

    밀양BC는 19일 인창고와의 1회전 맞대결에서 0-11로 콜드게임으로 패배했고, 양산 물금고 역시 21일 라온고와의 경기에서 3-11로 패배했다.

    1회전 부전승으로 통과했던 밀양 TKBC와 야로고 BC역시 32강전 경기에서 탈락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한편 16강전에 진출한 마산고는 24일 오전 9시 30분 목동야구장에서 강릉고와 맞대결을 펼친다.

    박준영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박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