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2년 12월 03일 (토)
전체메뉴

경남체고 역도 전지연, 경남에 첫 금 선사

전국체육대회 여고부 49㎏급 3관왕

  • 기사입력 : 2021-10-11 21:22:28
  •   
  • 경상북도 구미시 일원에서 열리고 있는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 참가한 경남 선수단의 첫 금메달은 역도에서 나왔다.

    전지연(경남체고3·사진)은 지난 8일 경북 안동 안동대 체육관에서 열린 역도 여고부 49㎏급에 출전해 인상, 용상, 합계에서 1위를 차지해 3관왕에 올랐다. 전지연은 인상 66㎏, 용상 80㎏, 종합 146㎏을 들어 올려 3개 부문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전지연은 “한 달 전 지인의 코로나 감염으로 2주간 자가격리를 했는데 심적으로 많이 힘들었다. 그러나 심적 부담감을 떨쳐내고 코치님의 지도로 경남에 첫 금메달을 3관왕으로 안겨줘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편 3관왕 2명, 2관왕 1명을 배출한 역도는 경남의 효자종목으로 자리 잡았다.

    김병희 기자 kimb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