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5월 16일 (일)
전체메뉴

경남교육청, 김해시내 24개 초교 원격수업 전환

19~23일 원격수업, 향후 추이 따라 기간 연장할수도
학원 25일까지 휴원 권고·30일까지 특별점검 실시

  • 기사입력 : 2021-04-18 15:24:01
  •   
  • 최근 김해 지역에서 초등학교 등 학원가를 중심으로 코로나19의 확산 조짐을 보이자 경상남도교육청이 김해 시내 초등학교 24개교를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18일 오전 본청 중회의실에서 김해지역 확진자 다수 발생에 따른 코로나19 긴급대책회의를 소집해 대응책을 논의했다. 김해지역의 경우 최근 3일간 4개교에서 초등학생 13명, 고등학생 1명, 교직원 1명이 확진되는 등 감염 상황이 심각하고 산발적 발생 경향을 보여, 선제적 확산 차단 필요성이 높아졌다.

    도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연일 계속되는 가운데 18일 오후 김해시 한 학원 입구에 코로나19로 인한 휴원 안내문이 붙어 있다./성승건 기자/
    도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연일 계속되는 가운데 18일 오후 김해시 한 학원 입구에 코로나19로 인한 휴원 안내문이 붙어 있다./성승건 기자/

    경남교육청은 방역 매뉴얼 수준을 넘은 원격수업 확대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김해 읍면과 장유동을 제외한 김해 시내 24개 초등학교에 대해 19일부터 23일까지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원격수업 확대여부는 추후 발생자 추이를 봐가면서 방역당국과 긴밀히 협의하여 결정할 계획이다.

    또 김해지역 전 학원에 대해 16~18일 휴원을 권고한데 이어 19일부터 25일까지 휴원 연장을 다시 권고하고, 19일부터 오는 30일까지 학원 특별점검에 들어간다.

    경남교육청은 방문학습을 병행하는 학원에 대해 방문수업을 자제하도록 하고, 학부모들에게는 자녀들의 다중시설 이용을 자제키로 요청했다.

    오는 20일에는 경남학원연합회와 학원 내 확진자 발생에 따른 대책회의를 갖고 학원 내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수칙 준수, 확진자 다수 발생시 휴원 권고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경남교육청 관계자는 “김해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학생 안전을 위해 방역 매뉴얼의 수준을 뛰어넘은 선제적 초치를 취했다”면서 “원격수업으로 전환하더라도 학습결손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용훈 기자 yh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용훈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