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3월 31일 (화)
전체메뉴

하동 옥종에 ‘15리 편백숲길’ 열린다

자연휴양림 숲길·산책로 내달 개장
상상의 길·힐링길 등 3코스 5.9㎞
편백나무 20만 그루 피톤치드 뿜뿜

  • 기사입력 : 2020-03-25 20:50:33
  •   
  • 하동 옥종에 전국적 힐링 명소가 될 ‘15리(6㎞) 편백숲길’이 다음 달 문을 연다.

    하동군은 올해 10월 완공 목표로 현재 마무리 공사가 추진 중인 옥종 편백 자연휴양림의 숲길과 산책로를 내달 우선 개장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에 개장되는 숲길과 산책로는 △1코스 상상의 길 2.7㎞ △2코스 마음소리 길 1.5㎞ △3코스 힐링길 1.7㎞ 등 3코스 5.9㎞로 구성됐다. 옥종 편백숲길은 편백나무 목계단, 우드칩, 흙길, 벤치·평상 등 휴식공간과 함께 안내소 주변에는 주차공간도 마련돼 있다.

    숲길과 산책로를 내달 우선 개장하는 하동 옥종 편백 자연휴양림. 3개 코스 5.9㎞ 구간으로 개장되는 자연휴양림은 편백나무 목계단, 우드칩, 흙길, 벤치·평상 등 휴식공간으로 조성된다./하동군/
    숲길과 산책로를 내달 우선 개장하는 하동 옥종 편백 자연휴양림. 3개 코스 5.9㎞ 구간으로 개장되는 자연휴양림은 편백나무 목계단, 우드칩, 흙길, 벤치·평상 등 휴식공간으로 조성된다./하동군/

    옥종 편백 자연휴양림은 하동 출신 재일교포 사업가 고 김용지씨가 1976년부터 조성했으며, 흉고(胸高·가슴높이) 둘레 최고 1m에 수고(樹高·나무 높이) 15m가량의 20만여 그루로 구성된 편백숲이다. 2015년 옥종면 위태리 산279-1 일원 50㏊ 편백 조림지를 군에 기부하면서 이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현재 숲속의 집 등 마무리 공사가 진행 중이며, 올해 10월 편백 자연휴양림이 조성되면 누구나 편백숲을 찾아 몸과 마음을 치유하고 휴양할 수 있는 알프스 하동의 대표 힐링명소로 부상할 전망이다.

    편백나무 숲은 다른 숲과는 달리 심신에 도움이 되는 피톤치드를 많이 내뿜어 편백림을 찾는 탐방객들에게 건강과 휴양, 힐링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윤상기 군수는 “옥종 편백숲길은 15리에 달하는 장거리로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높은 수준의 힐링을 제공하는 전국적인 명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익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재익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